나주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나주시, 농식품부 ‘축산악취개선사업’ 선정 15억 확보
 
이민행 대표기자 기사입력  2023/09/17 [20:10]
 

가축분뇨 처리 시설·장비 지원…지속가능한 축산 환경 조성

 나주시(시장 윤병태)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한 ‘2024년 축산악취 개선사업’에 선정돼 국비 3억6000만원, 융자 9억원 등 사업비 18억원을 확보했다”고 6일 밝혔다. 

 

 나주시는 전라남도 전체 축산규모 1위로 닭·오리 등 가금은 전라남도 전체의 23%, 돼지 13%, 한우·육우는 9%를 차지한다.

 혁신도시 이전으로 귀농·귀촌 인구 지속 유입 등으로 축산시설이 주민들의 거주 공간과 가까워짐에 따라 악취 민원이 꾸준히 증가하는 실정이다. 

 나주시는 전국 지자체 55곳 중 상위 5개 시·군에 포함됐으며, 2024년 악취 발생량이 높은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분뇨처리방식 ▲축산악취시설 개선 등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윤병태 시장은 “주민 정주여건 개선과 지속가능한 축산업을 위해 축산악취 개선은 가장 시급한 현안 중 하나”라며, “축산 농가, 축산단체협의회, 나주축협 등과 축산악취개선사업 성과를 극대화하겠다”고 말했다.(축산과 축산위생팀 김진호 339-7632)

/이민행 대표기자

 
기사입력: 2023/09/17 [20:10]  최종편집: ⓒ rorynews.com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