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평군, 학교면 신기마을 전남 유기농 생태마을 선정
함평군 유기농 생태마을 전남 최다 8곳 선정 보유
 
이민행 대표기자 기사입력  2024/06/12 [21:53]
 

최대 5억원 지원…유기농 생태마을 육성사업 자격 부여

함평군 유기농 생태마을 전남 최다 8곳 선정 보유

조성천 대표 "신기마을, 전국 농촌관광명소로 가꿀 것"

이상익 군수 "유기농업 정착과 농가 소득증대 지원할 것"

 함평군(군수 이상익)은 “학교면 신기마을이 '2024년 상반기 전라남도 유기농 생태마을'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고 밝혔다.

 

 전라남도는 유기농업 확산과 함께 농촌관광 명소화를 통한 주민소득 증가를 위해 친환경농업 실천 적합 마을을 2009년부터 유기농 생태마을로 지정해 육성하고 있다.

 유기농 생태마을은 마을 내 10호 이상의 농가가 친환경 인증면적이 10ha, 유기농 인증면적 비율이 30% 이상으로 생태환경 보전 상태 및 친환경 실천 의지 등을 반영해 결정된다.   

 학교면 신기마을은 자연경관이 아름다운 영산강 사포하구 지역에 위치하며, 친환경인증 면적이 약 14ha로 시설재배 유기농 무화과가 대표 농가소득원으로 꼽힌다. 

 유기농 생태마을로 지정되면 최대 5억 원의 유기농 생태마을 육성 사업 신청 자격 부여 및 유기농 생태마을 활성화 프로그램 개발비용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조성천 신기마을 대표는 “유기농 무화과 재배 인증면적 확대 및 마을 전체를 친환경농업 체험장으로 활용하는 등 신기마을을 전국 농촌관광 명소로 가꾸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상익 군수는 “함평군의 다양한 생태 환경적 가치를 적극 발굴하고 지역 농산물의 공동 생산과 가공?유통을 활성화하는 등 지역 유기농업 정착과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나판종 농업정책실장은 “함평군은 함평읍 백련마을·석성마을, 손불면 교촌마을, 대동면 강운·홍지·월송마을, 해보면 운암마을, 신광면 신여마을 이어 학교면 신기마을이 유기농 생태마을로 지정되는 등 전라남도에서 가장 많은 8개 유기농 생태마을을 보유하고 있다”고 밝혔다.(친환경농업팀장 김광호 320-1861)

/이민행 대표기자

 
기사입력: 2024/06/12 [21:53]  최종편집: ⓒ rorynews.com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