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도, 중기 수출 확대위해 맞춤형 지원
 
이민행 대표기자 기사입력  2024/02/16 [09:50]
 

전남도, 중기 수출 확대위해 맞춤형 지원
<이 기사는 2024년 02월 16일 10시 15분부터 사용할 수 있습니다.
고객사의 제작 편의를 위해 미리 송고하는 것으로, 그 이전에는 절대로 사용해서는 안됩니다.
엠바고 파기시 전적으로 귀사에 책임이 있습니다.>

전라남도가 우크라이나, 수에즈 운하 등 국제 통상 환경 변화에 적극 대응하고, 지역 중소기업의 수출을 확대하기 위해 87억 원을 들여 맞춤형으로 지원하는 강화된 수출지원계획을 세워 추진한다고 밝혔다.

글로벌 경기침체 대응 신시장 개척과 수출전문기업 육성 등 4대 대응 과제를 정하고, 해외 마케팅, 수출 전문기업 육성, 농수산물 수출시장 확대 등 32개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올해 글로벌 경기침체 대응을 위한 공세적 마케팅을 펼치기로 했다. 동남아, 중동, 유럽 등 성장 잠재력이 높은 국가에 품목별로 시장개척단 91개 사를 선정해 신시장 개척을 지원한다. 또한 해외 유명 박람회 참가 지원, 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 온·오프라인 통합수출 지원 등 5개 사업, 16억 5천만 원을 지원한다.

중소기업 역량에 따른 맞춤형 지원으로 수출 전문기업도 육성한다. 전년도 수출액 50만 달러 이하 수출 초보기업에 대해 시장조사와 해외 무역관 샘플 발송 등 맞춤형 지원사업을 신설했다.

전년도 수출액 50만 달러 이상 500만 달러 미만인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기업당 3년간 1억 원을 지원하고, 500만 달러 이상 2천만 달러 미만인 기업에 3년간 2억 원을 지원한다. 수출기반이 부족한 청년 기업을 대상으로 해외 마케팅 사업비 2억 원 등 4개 사업에 5억 6천만 원을 지원한다.

자력 수출 역량 제고를 위한 기반 구축도 지원한다. 수출 초보기업의 통상 애로 해소를 위해 통상 전문위원을 3명에서 26명으로 확대 운영한다. 수출상품의 용기, 포장 디자인 개발과 수출상담 시 활용할 수 있는 홍보 동영상 및 카탈로그를 제작해주고, 미국 식품·의약국(FDA) 등 해외규격 인증비용으로 기업당 400만 원을 지원한다.

또 견본 등 소량 수출 물류비 부담 경감을 위해 국제 특송비를 지원한다. 수출보험료 및 수출기업 담보한계 특례보증 등 13개 사업에 8억 7천만 원을 지원한다.

농수산식품 수출시장도 확대한다. 전국 최대 농수산식품 생산지로서, 농산물 수출물류비 중단에 따른 대체사업을 발굴해 적극 지원한다. 남도장터 유에스(US), 아마존 전남 브랜드관 등 온라인 수출 활성화에 지원하고, 신규로 해외 상설 판매장 6개소를 확대해 운영한다. 또한 해외 시장 진출을 위한 농산물 수출 경쟁력 강화, 현지 맞춤형 마케팅 지원 등 11개 사업에 56억 9천800만 원을 지원한다.

수출지원 사업별 자세한 사항은 전남도 수출정보망(http://jexport.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현곤 전남도 국제협력관은 "전남도는 새로운 수출지원 계획을 통해 수출 기업이 세계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추고 지속해서 성장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며 "지역경제의 성장뿐만 아니라 전남도가 세계시장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남도는 수출기업이 생산과 수출에 차질이 없도록 지난 1월 31일 18개 수출 유관기관과 손잡고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2024년 수출지원시책 온라인 설명회를 개최했다.

(편집자주 : 이 보도자료는 연합뉴스 기사가 아니며 고객들의 편의를 위해 연합뉴스가 원문 그대로 서비스하는 것입니다. 연합뉴스 편집방향과는 무관함을 주지해 주시기 바랍니다)
(끝)

출처 : 전라남도청 보도자료

 
기사입력: 2024/02/16 [09:50]  최종편집: ⓒ rorynews.com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